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다

  • 다람쥐캠프장(-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명곡동에 있는 청소년 캠프장. 천성산(千聖山)[922m]의 울창한 수림 속에 위치한 다람쥐캠프장은 산장의 정취가 물씬 풍기는 휴양 시설이자, 청소년들에게 꿈과 이상을 심어 주는 청소년 대상 교육장이다. 다람쥐캠프장 시설로는 숙소, 강당, 운동장, 산책로, 심신 단련 시설, 야외수영장 등이 있다. 시설 중 숙소는 온돌방, 방갈로, 캐빈의 세 가지 형태가 있으며, 샤...

  • 다방동(多芳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 속하는 법정동. 본래 양산군 읍내면 지역으로 뒷산에 차가 많이 있다 하여 다방(茶房)이라 이름하여 내려오다가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다방(多芳)으로 개칭되었다. 다방으로 개칭된 이유는 문헌상 기록은 없으나, 많을 다(多), 꽃방울 방(芳)으로서 다방(茶房)과 같은 의미를 부여하면서 좀더 뜻이 깊고 격상시킨다는 의미가 담겼다는 구전이 있다. 본래 읍내면에 속...

  • 다방동 조개더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다방동에 있는 삼한시대 조개더미. 양산 지역에는 삼한시대의 조개더미가 여러 곳에 분포되어 있다. 조개더미는 구릉의 정상부에 조성된 주거지에서 주변에 내다버린 폐기장으로 기능하였다. 조개더미는 당시의 해수면을 고려해 보아도 높은 곳에 위치한 유적으로서 그 형성의 목적이 방어에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다방동 조개더미는 1965년 서울대학교 고고인류학과에 의해 발굴...

  • 다방동 패총다방동 조개더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다방동에 있는 삼한시대 조개더미. 양산 지역에는 삼한시대의 조개더미가 여러 곳에 분포되어 있다. 조개더미는 구릉의 정상부에 조성된 주거지에서 주변에 내다버린 폐기장으로 기능하였다. 조개더미는 당시의 해수면을 고려해 보아도 높은 곳에 위치한 유적으로서 그 형성의 목적이 방어에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다방동 조개더미는 1965년 서울대학교 고고인류학과에 의해 발굴...

  • 다방마을(茶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다방마을을 안다방·내다방·안마을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또한 다방마을과 관계된 지명으로는 군징이골·군자정터(君子亭-)·주막거리·당절[산]·둘새미·승방골·전진뱅이·칠산·칠산골·차밭골·패총 터·신강만리 등이 있다. 다방마을은 뒷산에 차(茶)나무가 많이 있다 하여 다방(茶房)이라 이름 하였다고 한다. 그 뒤 1914년 3월 1일 행정구역 개편...

  • 다시 잇고 싶은 이웃 고을로 가는 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이곳 용당은 낙동강을 경계로 김해와 접하고, 천태산을 사이에 두고 밀양 삼랑진과 경계한다. 마을의 사방이 강과 산으로 둘러싸여 있기 때문에 다른 마을로의 이동이 쉽지 않은 지역이다. 그렇기 때문에 행정적으로는 양산이지만 지리적으로 가까운 김해나 삼랑진 또는 구포로의 이동이 쉬웠다고 한다. 물론 대부분 배를 타고 수로를 이용하여 다녔기 때문에 그들의 생활에서 육로보다는 수로가 대단히...

  • 다시 찾은 땅이름, 명동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살다보면 이름이 똑같거나 비슷하여 혼동하는 실수를 누구나 한번쯤 해본 경험이 있을 것이다. 이곳 명동마을 또한 이름이 비슷하여 생긴 일화가 있다. 명동마을이 ‘명곡’이라고 불렸을 때가 있었다. 그런데 양산대학이 자리하고 있는 지역에도 같은 지명이 있다. 그래서 처음에는 어느 명곡마을인지 잠시 당혹스러웠다. 2007년 4월 1일, 웅상읍이 소주동, 평산동, 서창동, 덕계동 등 4개의...

  • 단골 손님이 된 방송사 카메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98년 제30회 경남민속예술경연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웅상농청장원놀이는 2002년 4월 4일 경상남도 문화재(무형문화재) 제23호로 지정되면서 전국적으로 유명하게 되었다. 언론과 대중매체는 많은 관심으로 이 놀이문화를 취재했다. 먼저 KBS의 현지(논) 녹화는 장원놀이에 대한 일반인들의 관심을 불러 일으켰고 양산의 문화를 이해하는데도 힘이 되었다. 또한 SBS에서도 농경하는...

  • 단양단오(端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음력 5월 5일에 지내는 명절. 수릿날·천중절(天中節)·중오절(重五節)이라고도 하는 단오는, 설·추석과 함께 1518년(중종 13)에 3대 명절로 정하여졌다. 이 날 여자들은 창포(菖蒲) 삶은 물에 머리를 감고, 그네를 뛰며, 남자들은 씨름으로 힘자랑을 한다. 예로부터 농경사회에서 3월 3일에 파종을 하고 모를 낸 후 약간의 휴식이 준비되는 시점이 단오절이다....

  • 단오(端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음력 5월 5일에 지내는 명절. 수릿날·천중절(天中節)·중오절(重五節)이라고도 하는 단오는, 설·추석과 함께 1518년(중종 13)에 3대 명절로 정하여졌다. 이 날 여자들은 창포(菖蒲) 삶은 물에 머리를 감고, 그네를 뛰며, 남자들은 씨름으로 힘자랑을 한다. 예로부터 농경사회에서 3월 3일에 파종을 하고 모를 낸 후 약간의 휴식이 준비되는 시점이 단오절이다....

  • 단조늪(丹鳥-丹照-)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원동면 선리의 영축산에 있는 습지.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등의 문헌에 따르면 늪의 중심에 신라시대 축성된 것으로 보이는 단조성이 있어 이를 따서 단조늪이라 불리게 되었다. 주변부에는 고산 초원이 발달하였고, 동쪽과 남쪽은 암벽, 서쪽은 참나무류의 숲으로 둘러 싸여 있고 북쪽은 단조봉~신불산으로 연결되는 능선으로 되어 있다. 동·식물은 식물 183종과...

  • 단조산성(端照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지산리에 있는 신라시대 석축 산성. 단조산성은 영축산 정상부 위의 자연 암벽을 이용하여 축조한 테뫼식 석축 산성이다. 신라 때 축조된 것으로 전해지며 양산시 하북면에서 울산시 울주군 삼남면 방기리로 연결되는 요해처(要害處)이기도 하다. 임진왜란 때에 단조산성에 주둔하였던 조선군이 양산 지역을 침입한 왜군과 가천들에서 싸웠다고 한 점으로 보아 신라시대 이후부...

  • 단조산성(丹照山城)단조산성(端照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지산리에 있는 신라시대 석축 산성. 단조산성은 영축산 정상부 위의 자연 암벽을 이용하여 축조한 테뫼식 석축 산성이다. 신라 때 축조된 것으로 전해지며 양산시 하북면에서 울산시 울주군 삼남면 방기리로 연결되는 요해처(要害處)이기도 하다. 임진왜란 때에 단조산성에 주둔하였던 조선군이 양산 지역을 침입한 왜군과 가천들에서 싸웠다고 한 점으로 보아 신라시대 이후부...

  • 단조산성(丹鳥山城)단조산성(端照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지산리에 있는 신라시대 석축 산성. 단조산성은 영축산 정상부 위의 자연 암벽을 이용하여 축조한 테뫼식 석축 산성이다. 신라 때 축조된 것으로 전해지며 양산시 하북면에서 울산시 울주군 삼남면 방기리로 연결되는 요해처(要害處)이기도 하다. 임진왜란 때에 단조산성에 주둔하였던 조선군이 양산 지역을 침입한 왜군과 가천들에서 싸웠다고 한 점으로 보아 신라시대 이후부...

  • 단풍콩잎장아찌(丹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단풍이 든 콩잎을 따서 된장 또는 젓갈에 삭혀 먹는 향토 음식. 장아찌는 채소를 간장이나 소금에 절여 오래두고 먹을 수 있게 만든 것으로 입맛을 돋우는 반찬으로 예로부터 기호도가 높았다. 경상도에서는 콩잎장아찌를 단풍콩잎장아찌라고 부르는데 이는 단풍이 든 콩잎을 따서 재료로 사용하기 때문이다. 늦가을 서리가 내린 후 낙엽이 들 때 콩잎을 따서 된장에 박아 누렇...

  • 달성서씨(達城徐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진을 시조로 하고 서몽호를 입향조로 하는 경상남도 양산시 세거 성씨. 시조 서진(徐晉)이 고려시대에 봉익대부(奉翊大夫)와 판도판서(版圖判書) 등에 오르면서 나라에 공을 세워 달성군(達城君)에 봉해지고 달성(達城)을 식읍으로 하사받아 세거하게 되었으며, 후손들이 달성(達城)을 본관으로 하여 세계(世系)를 계승하고 있다. 달성(達城)은 현재 대구광역시 일원의 옛 지명인데 다른 이름...

  • 달성서씨 집성촌(達城徐氏集姓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서진을 시조로 하고 서몽호·서의손·서두조를 입향조로 하는 달성서씨 후손들이 모여 살고 있는 마을들. 서씨의 중심 본관은 이천서씨이며, 나머지는 모두 이천서씨에서 분파된 것이다. 『증보문헌비고(增補文獻備考)』와 『조선씨족통보』에는 이천서씨에서 달성·장성·연산·남평·평당·부여 등이 갈린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시조는 서진(徐晋)으로 고려 때 봉익대부판도판서 벼슬을...

  • 달집태우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정월 대보름날 달을 바라보며 소원을 빌었던 놀이. 예부터 농경 민족인 우리 조상들은 음력 1월 15일 대보름날 달이 뜨기 직전에 횃불을 밝혀 들고 달을 먼저 보기 위하여 뒷동산에 올라갔다. 보름달이 솟았을 때에 횃불을 땅에 꽂고 정성껏 자신이 원하는 바를 빌기도 했고, 또 떠오르는 보름달의 모양을 보고 그 해 1년 농사가 잘 될지 점을 치기도 했다. 만약 떠오...

  • 달포늪신불산 고산습지(神佛山高山濕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원동면 대리의 신불산 일대에 있는 습지. 달포늪 혹은 신선늪이라고 불리는 신불산 고산습지는 입지 지역인 신불산의 이름을 따서 붙여진 명칭이다. 신불산이란 이름은 신령님이 불도를 닦는 산이라 하여 이름 붙였고, 사람이 곤경에 처했을 때 도와주는 산이라고 한다. 식생을 보면 우선 습지 식물로는 진퍼리새 군락·억새 군락·끈끈이주걱 군락·솔이끼 군락이 있고, 주변에는 호...

  • 답곡 당산제(畓谷堂山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리 하북면 답곡리 답곡마을에서 거행되는 당산제. 답곡 당산제는 ‘국사당’으로 당산신을 모신다. 당산목은 기목나무이며, 제일은 음력 3월 2일 밤 12시이다. 제사를 치를 때에는 초상집, 아이를 낳은 집, 가축 새끼 낳은 집의 사람은 출입을 금지한다....

  • 답곡리(畓谷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에 속하는 법정리. 논 ‘답(沓)’, 골 ‘곡(谷)’자의 답곡리는 골짜기 지역에 형성된 논을 가진 마을로서 마을의 지형적 특징에 따라 마을 이름이 지어진 것으로 보인다. 답곡리는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성천, 사기점과 현 울산광역시 울주군 삼동면 조일리 일부를 병합하고 답곡리라 하였다. 1980년대 초까지는 답곡마을·성천마을·삼덕마을 등으로 구성되었...

  • 답곡마을(畓谷-)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답곡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답곡(논실)’이라는 이름은 골짜기에 논이 많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약 400년 전 박혁거세의 57세손인 박계성(朴季成)이 경주 항룡촌(혹은 황룡촌)에서 등과(登科)한 후 밀양부사로 재임하던 중에, 꿈속에서 정족산신(鼎足山神: 지금의 솥발산 산신)이 현몽하여 답곡마을에 입성하여 집성촌을 이루게 되었다고 전한다. 자손이 번창...

  • 당고개사배치(沙背峙)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동면 여락리 남쪽에서 부산으로 넘어가던 고개. 예로부터 사배치(沙背峙)에는 쇠가 많이 났으며, 서낭당이 있어 당고개라고도 하였다. 사배치 길가 모퉁이에는 전지바위, 정진암, 지경바위라고 부르던 바위가 있는데, 이는 임진왜란 당시 왜적을 무찌르고 이를 기념하기 위하여 그 공적을 새긴 바위이다. 현재는 도로를 확장하면서 대부분이 깨어지고 말았다. 사배치 인근은 부산...

  • 당곡 당산제(堂谷堂山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원동면 용당리 당곡마을에서 매해 음력 1월 15일에 마을 수호신에게 베푸는 민속 의례. 당곡마을에서는 매해 정월 대보름에 마을의 번영과 마을 주민들의 안과태평을 기원하며 당산신에게 당산제를 베풀고 있다. 당산신의 신격은 여신으로 할매신이라 한다. 특이한 것은 양산 지역에서 유일하게 오리 형상의 거릿대를 제당 앞에 세워두었다는 점이다. 통상적으로 거릿대는 오리 형상...

  • 당곡마을(堂谷-)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원동면 용당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당곡마을은 하서면(下西面)이었던 당시의 면소재지였다. 영천이씨·동래정씨·성주이씨 등이 마을을 형성하여 왔으며, 영천이씨의 집성촌이다. 당곡마을은 양산시 원동면사무소에서 서북쪽으로 약 2㎞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으며, 마을 앞으로 지방도 1022호선이 지난다. 낙동강 변으로 펼쳐진 들판 한가운데로 경부선 철도가 관통한다. 옛날에...

  • 당산주남마을(周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주남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마을 명칭 유래와 관련된 문헌이나 전언이 전하지 않아 알 수 없다. 다만 1917년 행정구역 폐합에 따라 사기점(砂器店), 안터[內基], 중(中)마을, 당산(堂山), 담뒤 마을 등을 병합하여 주남리(周南里) 라 하였다고 한다. 1896년에 울산군 웅촌면이 웅하면과 웅상면으로 분할될 때 용당리와 더불어 양산군 웅상면에 편입되었고, 191...

  • 당촌마을(堂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용당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지금의 우불산(于佛山)이 ‘당(堂)갓’으로 불렸을 때 당갓 아래 마을이 형성됨에 따라 마을 이름을 ‘당촌’이라 불렀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1786년(정조 10)부터 당촌마을이 속한 용당에 대한 기록이 남아 있다. 1786년 웅상읍이 웅촌면으로 개칭되고, 1896년(고종 33) 8월에 전국 8도(道)를 13도로 분할하면서 용당은 웅상...

  • 대견(大見)안효필(安孝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경상남도 양산 출신의 선비. 본관은 광주(廣州). 자는 대견(大見), 호는 일야(一也). 양산시 상북면 소토리 소계사에 배향된 계산(戒山) 안우(安宇)의 후손이다. 아버지는 만성재(晩惺齋) 안평중(安平重)이고, 아들은 안병원(安昞遠)이다. 일찍이 집안의 가르침을 배웠고, 시문을 짓는 재주가 남달라 이름을 떨쳤다. 마음을 다하여 성명(性命)과 이기(理氣)를 연구하였고, 자...

  • 대견재(大見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증산리에 있는 경주김씨 재실. 경주김씨는 시조 김알지(金閼智), 중시조 28세 김명종(金鳴鐘)을 이어 61세 김일용(金逸龍)에 이른다. 김일용은 자가 대견(大見)이며, 1590년에 영일군에서 물금 사지동(沙旨洞)으로 이거하였다. 1982년 그의 후손들이 뜻을 모아 재실을 건립하고 그의 자를 따서 대견재라 이름하였다....

  • 대광보국숭록대부우의정이공지연영세불망비·정헌대부이조판서이공기연영세불망비이지연·이기연 영세불망비(李止淵-李紀淵永世不忘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지산리 통도사에 있는 조선 후기 문신 이지연(李止淵)과 이기연(李紀淵)의 공적을 기리는 영세불망비. 경상도관찰사를 지낸 적이 있는 우의정 이지연과 이조판서 이기연 형제가 관청에서 통도사에 부당하게 부과했던 모든 폐해를 바로잡아 준 은혜를 기리기 위해 건립되었다. 비두 없이 비신과 비좌로 이루어져 있고, 비신은 상부가 둥글게 마름질된 원수(圓首) 형태이다....

  • 대광직물(大光織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유산동에 있는 섬유 제조업체. 1968년 3월 대광직물공업사를 설립하여 부산시 금정구 부곡동에서 방모사와 방직물을 생산하다가 1982년 10월 현 위치에 공장을 신설·이전하였다. 1991년 7월 대광직물(주)로 법인을 전환하였다. 2002년 1월 양산시 유산동 450번지에 제2공장을 신설하였다. 방적, 방직, 염색, 가공공장을 갖추고 방적물과 방직물 등 직물 원단...

  • 대구서씨(大邱徐氏)달성서씨(達城徐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진을 시조로 하고 서몽호를 입향조로 하는 경상남도 양산시 세거 성씨. 시조 서진(徐晉)이 고려시대에 봉익대부(奉翊大夫)와 판도판서(版圖判書) 등에 오르면서 나라에 공을 세워 달성군(達城君)에 봉해지고 달성(達城)을 식읍으로 하사받아 세거하게 되었으며, 후손들이 달성(達城)을 본관으로 하여 세계(世系)를 계승하고 있다. 달성(達城)은 현재 대구광역시 일원의 옛 지명인데 다른 이름...

  • 대동마을(강서동)(大東-江西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어곡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대리’와 ‘동리’의 첫 글자를 따서 ‘대동’이라 부르게 되었다. 대동마을은 자연 마을인 대리와 새목마을을 합하여 이루어졌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합쳐져 어곡동이 되었다. 당시 어곡동의 행정리로는 상화룡마을[용선마을]·하화룡마을[화룡마을]·대리마을·동리마을·조항마을이 있었다. 대리마을은 어곡동의 행정리 중 가장 규모가 커서 붙...

  • 대동마을(물금읍)(大東-勿禁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범어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대동마을은 물금읍 범어리에 속하는 마을로 대동타운 아파트 단지로 구성되어 있으며, 마을의 명칭은 건설 회사와 아파트 상호를 사용하였다. 범어 택지 개발 사업의 목적으로 조성된 부지에 대동건설에서 1995년 9월 26일에 아파트를 준공하여, 동년 10월 11일 입주가 완료되어 마을이 형성되었다. 대동은 동중에 속해 있다가, 199...

  • 대동마을(소주동)(大同-召周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소주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건설 회사의 명칭을 따서 대동마을이라 칭하였다. 부산~울산 간 국도 7호선으로 웅상파머스마켓을 지나 소주 공단길에서 왼쪽으로 끝까지 들어가면 대동아파트가 있는데, 이 아파트 단지가 대동마을이다. 천성산 아래 조성되어 다른 지역에 비해 공기가 좋다. 인근에 보현사와 영험사 사찰이 있다. 2007년 12월 31일 현재 955가구에 3,01...

  • 대동청년단(大同靑年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경상남도 양산 지역에서 활동했던 독립 운동 단체. 1910년대는 비밀 결사 운동과 자본가 계급이 앞장선 국권 회복 운동이 민족주의 운동을 주도했다. 이런 분위기에서 1909년 10월 경상도의 계몽적인 지식인 청년 80명이 대동청년단을 결성하였다. 결성 당시는 대부분 학생이었고, 이후 자본가 계급이 민족 운동을 주도하였다. 학생 및 자본가 계급이 중심이 된 비밀 결사 운동...

  • 대리(大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원동면에 속하는 법정리. 밀양 단장면에서 하천을 따라 배내골로 언양까지 이어지는 길목에 위치하고 있고, 큰 들판이 있는 곳이라 하여 대리(大里)라고 하였다. 대리는 임진왜란 때 모여든 피난민으로 큰 마을을 형성하였고, 청도김씨와 김해김씨가 먼저 정착하였다고 전해진다. 그리고 1786년에 편찬된 『양산군읍지』에 보면 서면 이천리(梨川里)에 통합되었다고 기록되어 있고...

  • 대리 당산제(大里堂山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원동면 대리 대리마을에서 매해 음력 3월 3일에 마을 수호신에게 베푸는 민속 의례. 마을 공동체의 구심점이 되는 당산신에 대한 제의를 매해 두 차례 음력 3월 3일과 9월 9일에 행해왔으나, 근래에는 음력 9월 9일에 지내는 당산제는 중지하고 음력 3월 3일 한 차례만 행하고 있다. 당산제는 마을 주민들이 갹출하여 마련한 비용으로 충당하고 있다. 대리마을에는 당산...

  • 대리마을(大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원동면 대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임진왜란으로 모여든 피란민으로 큰 마을이 되었다고 하여 ‘대리’라고 이름을 붙였다고 전한다. 대리마을은 배내골에 있으며 대리마을·고점(古店)마을로 형성되었다. 1786년에 서면 이천리(梨川里)로 통합되었다. 1914년 행정구역 변경 때 대리동(大里洞)·선동(善洞)으로 분할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다. 마을의 형성 시기는 알 수 없으나...

  • 대문앞에서장원질소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장원질을 하러 가서 대문 앞에서 부르는 민요. 장원질 소리는 그 해의 마지막 논매기인 망사논매기를 하고, 수고했다고 주인집이 장만해 놓은 음식인 장원지를 먹으러 갈 때 부른 소리를 일컫는다. 경상남도 양산시 지역의 장원질은 농사 장원한 상머슴이 소를 타고 앞사람은 나발을 분다. 뒤따르는 농군들은 ‘에라’소리, 칭칭이, 논 맬 때의 상사소리 등을 부르기도 하지만...

  • 대바다안마을삼수마을(三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삼수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세 명의 장수가 태어난 마을이라서 삼수(三帥)마을이라 칭하였다. 삼수마을이 속한 하북면은 685년(신문왕 5) 전국의 행정구역을 9주 5소경으로 개편하였을 때 삽량주의 일부였다. 756년(경덕왕 16)에는 삽량주가 량주로, 고려 태조 때에 이르러서는 량주(良州)는 다시 양주(梁州)로 개명되었다. 995년(성종 14)에 영동도에...

  • 대보름(上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음력 1월 15일에 지내는 명절. 음력 정월 15일을 상원(上元) 또는 대보름이라 하였는데, 설에 시작된 세수명절(歲首名節)의 끝이기도 하다. 대보름 행사는 음력 1월 15일 전날인 14일에 시작된다. 14일 새벽닭이 울면 일어나서 자기 집 퇴비장에서 퇴비 한 짐을 가져다 논에 갖다 붓는다. 이것은 한 해 농사가 시작되었다는 신호이며, 올해도 이렇게 부지런히...

  • 대불정여래밀인수증요의제보살만행수능엄경(大佛頂如來密因修證了義諸菩薩萬行首楞嚴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지산리 통도사 성보박물관에 있는 조선 전기 불교 경전. 서지학적 형태는 사주단변(四周單邊)이며, 반곽(半郭)이다. 계선(界線)은 없고 반엽(半葉)으로 8행(行) 20자(字)로 구성되어 있다. 주쌍행(註雙行)이며, 크기는 34.2×22.5㎝이다. 『대불정여래밀인수증요의제보살만행수능엄경』 권제9·10은 조선 전기에 신총(信聰)이 직접 쓴 판서본을 바탕으로 목판...

  • 대석교회(大石敎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양산시 상북면 대석리 583-1에 위치한 기독교 한국 침례회에 속한 교회 대석교회는 부산시 동구 초량동에 위치한 웰레스기념 침례병원 전도부의 지역교회 설립계획에 따라 제일 먼저 설립된 교회인데, 양산시 상북면 소토리 702번지[율리길 43-10] 안종석씨 가정에서 시작되었다. 초대교역자로 한일웅 전도사가 부임하였고, 기독교대한 침례교연맹 부산지방회에 소속된 소토리교회라는 이름으로...

  • 대석리(大石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상북면에 속하는 법정리. 큰 돌이 있으므로 대석(大石)이라 하여 지금의 이름이 되었다. 임진왜란 당시 나주정씨(羅州丁氏)인 정득(丁得)이 모친을 등에 업고 김해에서 낙동강을 건너 피난을 와서 홍룡폭포 갯들 밑에서 생활하다가 현재 지역으로 내려와 정착하였는 데, 당시 마을에 돌이 많아 마을 이름을 돌실이라고도 하였다고 한다. 조선시대에 양산군이 하북방(下北坊)과 상...

  • 대석마을(大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상북면 대석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마을에 돌이 많아서 ‘대석’이라 하였고, 또 마을 뒤쪽에 지금은 ‘제일강산’이라고 써놓은 큰 바위가 있어 ‘대석’이라고도 하였다. 이 바위에 돌을 얹고 아들을 낳게 해달라고 빌면 아들을 낳았다는 전설이 있다. 1592년 임진왜란 당시 나주정씨 정덕(丁德)이 어머니를 등에 업고 김해에서 낙동강을 건너 피란 와서 홍룡폭포 갯들 밑에...

  • 대석저수지(臺石貯水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상북면 대석리에 있는 저수지. 대석저수지는 인근 양산천(梁山川)의 물을 가두어 상북면 대석리 지역의 농업 용수를 공급하기 위해 1944년 착공하여 1954년 축조되었다. 대석저수지는 휠댐(fill dam: 암석, 자갈, 흙과 같이 댐 건설 현장 부근에서 구할 수 있는 자연 재료로 축조한 댐) 형식이다. 대석저수지의 길이는 198m, 높이는 18m, 총 저수량은 1...

  • 대성마을(大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상북면 대석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부귀영화와 번창을 기원하는 뜻으로 ‘대성’이라 칭하였다고 한다. ‘개구마리’라고도 하는데, 고개 오르막의 지형이 어미개가 새끼 여덟 마리를 품은 형상과 비슷하다고 하여 ‘개구마리’라 하였다고 전한다. 그러나 이곳의 할머니들은 밀양박씨 집에서 개가 새끼를 아홉 마리 낳았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라고도 하고, ‘개구마리’는 갯마을이라...

  • 대성사(大成社)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어곡동에 있는 자동차 차체용 부품 제조·판매 업체. 1968년 12월 대성사를 설립하고 1986년 7월 대성정밀 법인을 설립하였다가 1986년 8월 대성사로 법인을 전환하였다. 2001년 5월 대성사 양산본사 공장을 준공하고 건립·이전하였다. 2001년 11월 대성정밀로 상호를 변경하고 대성정공 본사를 경상남도 양산시로 이전하였다. 2002년 6월 기업부설연구소...

  • 대성암(大成庵)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용연리에 있는 사찰. 대성암의 주소는 양산시 하북면 용연리이지만 출입하는 길은 소주동으로 연결된다. 영산대학교 안으로 들어가 뒷산에 오르면 암자 가는 길 표지판이 있다. 대성암은 승려 원진이 근래에 창건한 사찰이다. 천성산의 북쪽 기슭에 자리 잡고 있는 사찰인 안적암, 조계암 등과 인접해 있다. 대성암 주지인 원진이 수집하여 소장한 전적류는 아주 가치가 큰...

  • 대승마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아파트를 건립한 시공 회사의 명칭을 따라 대승마을로 이름을 지었다. 1917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덕계마을(구 덕계마을을 포함)·외산(外山)마을·조평(鳥坪)마을·월라(月羅)마을을 병합하여 덕계리라 하였다. 이후 외산마을과 조평마을이 분리되었고, 1986년에는 월라마을과 덕계마을이 분동되었다. 대승아파트가 건립되면서 1994년에 대승...

  • 대운산(大雲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삼호동과 용당동에 걸쳐 있는 산. 『동국여지승람』이나 오래된 읍지에는 불광산으로 되어 있었으나 특별한 이유 없이 오늘날에는 대운산으로 불린다. 일부 문헌에서 “명경지수와 같은 저수지, 울창한 산림 등 주변의 수려한 자연 경관과 골짜기를 항상 휘감고 있는 구름이 어울려 한 폭의 그림을 연상케 할 정도로 아름다워 대운산으로 불린다.”고 하는 것으로 보아 탑골저수지가...

  • 대운산 자연휴양림(大雲山自然休養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용당동에 있는 자연휴양림. 대운산 자연휴양림 조성 사업은 양산팔경 중 하나인 대운산(大雲山)[742.7m] 내에 휴양 공간을 조성하여 국민 보건 휴양 및 정서를 함양하고 산림의 다목적 경영으로 공익 기능 증대와 지역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양산시가 추진하였다. 1997년 산림청의 고시로 2004년 착공하여 같은 해 12억 원, 2005~2006년 약 13억 4000...

  • 대운산 탑골휴양림대운산 자연휴양림(大雲山自然休養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용당동에 있는 자연휴양림. 대운산 자연휴양림 조성 사업은 양산팔경 중 하나인 대운산(大雲山)[742.7m] 내에 휴양 공간을 조성하여 국민 보건 휴양 및 정서를 함양하고 산림의 다목적 경영으로 공익 기능 증대와 지역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양산시가 추진하였다. 1997년 산림청의 고시로 2004년 착공하여 같은 해 12억 원, 2005~2006년 약 13억 4000...

  • 대운초등학교(大雲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삼호동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참되고 슬기로우며 건강한 어린이를 기른다’는 교육목표 아래 스스로 탐구하여 창의력을 발휘하는 어린이, 고운 마음으로 올바르게 행동하는 어린이, 몸과 마음이 건강하고 재능이 넘치는 어린이를 육성한다. 2004년 4월 학교 설립 인가를 받았다. 2005년 9월 1일 인근 백동초등학교로부터 16학급을 인계받아 개교하였다. 제1대 교장으로...

  • 대원군 척화비(大院君斥和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상북면 소토리에 있는 조선 후기 흥선대원군의 척화비. 조선 후기 고종 때 프랑스와 미국은 천주교 탄압과 통상 문제 등을 빌미로 강화도를 침범하여 병인양요(1866)와 신미양요(1871)를 일으킨다. 이들을 물리친 흥선대원군이 제국주의의 통상 요구를 강하게 거부하고, 안으로는 천주교 탄압에 대한 의지를 굳히면서 전국 각지에 척화비를 세웠다. 비의 앞면에 작은 글씨로...

  • 대정마을(大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동면 석산리에 속하는 행정리. 1990년에 대정1차 아파트가 건립되었고, 1991년에 대정2차 아파트가 건립되었다. 1996년에 행정구역 개편으로 계석마을에서 분동되었다. 금정산 장군봉 아래 자리 잡은 대정마을은 동쪽으로는 고속국도 1호선(일명 경부고속국도)이 있고, 마을 앞으로는 다방천이 흐르며, 서쪽으로는 국도 35호선이 지난다. 아파트 단지 뒤쪽으로 금정산...

  • 대중문화(大衆文化)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이루어지는 대중 음악·연극·영화·뮤지컬 등 대중 사회를 기반으로 하는 문화. 양산지역에서는 양산문화예술회관, 양산문화원 등의 기관을 비롯하여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양산지부와 산하 예술 단체들에 의해 각종 대중문화 예술 행사들이 진행되고 있다. 양산문화예술회관은 2003년 개관하여 콘서트·뮤지컬·연극·영화·춤 공연 등 대중 문화 예술 행사를 기획·공연해 왔다....

  • 대진마을(大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삼호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아파트를 건립한 건설 회사의 명칭을 따라 대진마을로 이름을 정하였다. 대진마을은 동부마을에서 분동되어 나온 것이다.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면 1982년에 삼여(三呂)·용암(龍岩)을 병합하여 북부마을로 하고, 당시 서창(西倉)을 서부마을과 동부마을로 분동하였다. 1992년 서부마을을 서부1리로 분동하고, 동부마을을 동부1리로 분동하였다....

  • 대칙(大則)서효기(徐孝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경상남도 양산 출신의 효자. 본관은 달성(達成). 자는 대칙(大則), 호는 상계(桑溪). 증조할아버지가 원종공신 서중룡이며, 아버지는 숙종 때 효성으로 이름이 높았던 서정태이다. 서효기와 관련한 이야기는 『조선환여승람(朝鮮寰輿勝覽)』 효자조에 아버지 서정태와 함께 수록되어 있다. 서효기는 집안의 효성을 이어받았으며, 유학으로 학문을 아울러 갖추었다. 아버지 서정태가 호랑...

  • 대학교(大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 있는 고등 교육 기관. 경상남도 양산 지역은 전통적으로 농업 중심 문화를 가졌기 때문에 대학 교육 참여율이 그다지 높지 않았다. 일제강점기 서울과 일본에 유학하여 대학 교육을 받았고 한국전쟁 이후로도 주로 부산과 서울 지역 대학으로 유학을 갔다. 이 후 1991년 양산 지역 최초의 대학인 양산전문대학(현 동원과학기술대학교)이 설립되었으며, 1997년 부산성심외국...

  • 대한노인회 양산시지회(大韓老人會梁山市支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북부동에 있는 대한노인회 중앙회 산하 양산 지역 지회. 대한노인회 양산시지회는 노인의 권익 보호와 복지 증진에 기여하고 봉사 활동을 통하여 사회 발전에 이바지하며 회원 상호간의 친목 도모를 목적으로 창립되었다. 1953년 2월 10일 경상남도 지역에 노인 복지 시설의 시초라 할 수 있는 경로당이 건립되었다. 1975년 8월 25일 보건복지부장관의 인가로 비영리법인...

  • 대한민국팔각회 양산단위회(大韓民國八角會梁山單位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북부동에 있는 대한민국팔각회의 양산 지부. 1966년 3월 17일 부산과 경상남도 지역의 지도층 인사 53명이 판문점을 견학하고 팔각회 결성을 논의하여 바로 창립준비위원회 구성에 착수하였다. 1966년 4월 17일 부산시 남포동 소재 청탑그릴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부산 시내 6개 단위회와 경상남도 내 시·군별 24개 단위회로 창립 결성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업무를 시...

  • 대한약사회 경남지부 양산분회(大韓藥師會慶南支部梁山分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 있는 대한약사회 경남지부 분회. 대한약사회 경남지부 양산분회는 약학에 관한 연구 개선, 약사의 권익 옹호와 윤리 확립 등을 위하여 창립되었다. 대한약사회는 1928년 고려약사회로 출범하여 1955년 사단법인으로 인가를 받았다. 대한약사회 경남지부는 1954년에 창립되었고, 산하에 20개의 분회가 있다. 대한약사회 경남지부 양산분회는 그 중 하나이다. 조제권 수호...

  • 대한양돈협회 경남도협의회 양산지부(大韓養豚協會慶南道協議會梁山支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북부동에 있는 대한양돈협회 경남도협의회의 양산 지부. 대한양돈협회 경남도협의회 양산지부는 양산 지역의 양돈 산업 발전과 양돈업자의 권익을 도모하여 사회적·경제적 지위 향상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창립되었다. 1978년 12월 대한양돈협회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1979년 2월 대한양돈협회 설립 허가를 받았다. 이에 따라 1987년 5월 9일 대한양돈협회 경남도협의회 양...

  • 대한의사협회 경남지부 양산분회(大韓醫師協會慶南支部梁山分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중부동에 있는 대한의사협회 경남지부 양산 지역 분회. 대한의사협회 경남지부 양산분회는 사회 복지와 국민 건강 증진 및 보건 향상, 의학·의술의 발전·보급, 의료권 및 회원 권익 옹호와 회원 상호간의 친목을 위하여 창립되었다. 대한의사협회 경남지부는 1969년 창립되어 산하에 20개의 분회와 1개의 특별 분회를 두고 있는데, 대한의사협회 경남지부 양산분회는 20개...

  • 대한지적공사 울산·경상남도본부 양산시지사(韓國國土情報公社梁山市支社)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남부동에 있는 한국국토정보공사의 양산 지사. 한국국토정보공사 양산시지사는 국가가 토지를 관리하거나 개인이 소유 토지에 대한 각종 권리를 행사함에 있어 정확한 측량을 통한 지적 관리를 위하여 설립되었다. 한국국토정보공사는 1938년에 조선지적협회로 출발하여, 1949년에 대한지적협회로, 1977년에 대한지적공사로 명칭을 바꾸었다. 대한지적공사 울산·경상남도본부는 몇...

  • 대한치과의사협회 경남지부 양산분회(大韓齒科醫師協會慶南支部梁山分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북정동에 있는 대한치과의사협회 산하 경상남도 지부 소속의 양산 분회. 대한치과의사협회는 ‘의료법’에 따라 설립된 사단법인체로서 회원의 권익을 신장하고 국민의 구강 보건 증진을 도모하고 있으며, 산하에 18개 지부와 20개 분과학회를 두고 있다. 대한치과의사협회 경남지부 양산분회도 그 중의 하나이다. 대한치과의사협회 경남지부 양산분회는 국민 보건 향상을 위하여 치의...

  • 대한한의사협회 경남지부 양산분회(大韓韓醫師協會慶南支部梁山分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북부동에 있는 대한한의사협회 경남지부 분회. 대한한의사협회 경남지부 양산분회는 국민 보건 향상과 사회 복지 증진에 기여하고, 한의학술의 발전과 회원 간의 친목을 도모하며, 한의사의 권익 옹호와 의료 질서 확립에 기여하기 위해서 창립되었다. 1952년 12월 16일 대한한의사협회가 창립되었다. 대한한의사협회 경남지부는 1953년 6월 20일 제1회 정기총회를 개최하...

  • 덕계1마을(德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 속하는 덕계1마을은 덕계마을 아래쪽에 있다. 덕계1마을과 관계된 지명으로는 조평(鳥坪)·배나무골·범살미·몰강소·소심산·점비알·옹기점 등이 있다. 덕계마을은 『울산지명사』에 따르면 산 아래에 배나무가 만발하다 하여 이천(梨川)으로 불려오다가, 조선 말기에 이르러 덕계로 칭했을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덕계1마을은 덕...

  • 덕계2마을(德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덕계동에서 분동되어 덕계2마을이 되었다. 덕계2마을은 덕계리에 속해 있다가 2007년 4월 1일 웅상읍이 분동됨에 따라 덕계리가 덕계동이 되었고, 본마을인 덕계마을의 인구 증가로 덕계2마을로 분동되었다. 2007년 12월 31일 현재 196가구에 393명의 주민이 살고 있다. 대부분의 주민들은 농업에 종사하고 있다. 일부는 벼농사·밭농...

  • 덕계경보마을(德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경보아파트 건설 시 공사 명칭을 따서 덕계경보마을이라고 부른다. 덕계경보마을에는 2007년 12월 31일 현재 231세대에 712명의 주민이 살고 있다. 경보1차아파트는 장흥마을에 속해 있다가 2008년 1월에 분동되었다. 아파트를 지은 지 17년 되었을 정도로 많이 노후되었다. 아파트 내의 상가 건물에는 슈퍼마켓을 비롯한 음악학원·미...

  • 덕계동(德溪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 속하는 법정동이자 행정동. 경상남도 양산시 동쪽 끝단에 위치하며, 신흥 주거 단지 및 공업 도시로서 발달하고 있는 지역이다. 산업 유통 및 교통의 중심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행정리인 덕계리의 이름을 따서 덕계동이라 하였다. 덕계마을은 두 갈래로 흐르는 강줄기 사이에 자리 잡은 ‘큰 시내 사이에 만들어진 마을’로서 큰 ‘덕(德)’ 자와 시내 ‘계(溪)’ 자를 합...

  • 덕계동 느티나무(德溪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있는 수령 300년의 추정되는 느티나무. 느티나무는 느릅나무과의 낙엽 교목으로 양산시를 비롯하여 우리나라에 흔하게 자생한다. 높이 26m에 달하며 한국, 일본, 중국, 타이완 등지에 분포한다. 원줄기가 갈라지는 나무가 많고 나무껍질은 오랫동안 평활하지만 비늘처럼 떨어지면 껍질눈이 옆으로 발달한다. 높이 18m, 가슴 높이 둘레 4m, 지름 1.27m, 나...

  • 덕계동주민센터(德溪洞住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있는 덕계동 관할 행정 기관. 경상남도 양산시를 구성하고 있는 1개 읍(물금읍), 4개 면(동면·상북면·원동면·하북면), 7개 동(삼성동·중앙동·강서동·소주동·평산동·서창동·덕계동) 중 덕계동의 행정 사무를 관장하는 기관이다.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의 행정, 민원 및 주민의 복리 증진과 관련된 업무를 총괄하기 위해 설치되었다. 1998년 4월 덕계출장소가...

  • 덕계마을(德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명칭 유래는 정확하지 않지만, 조선 말기부터 덕계로 불렸을 것으로 추정된다. 덕계마을은 주위 인근 마을 가운데에서 가장 큰 마을이다. 『울산지명사』에 의하면 예전에는 강이 흐르고, 배나무가 만발하여 이천(梨川)으로 불렸다. 1917년 덕계마을은 법정리인 덕계리에 속했다가, 2007년 4월 1일 웅상읍이 분동되면서 덕계동에 속하는 행정리...

  • 덕계성당(德溪聖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있는 천주교 부산교구 소속 성당. 덕계성당은 웅상농공단지 조성으로 인해 유입 인구가 급증하는 덕계 지역에서 모임과 미사 등의 전교 사업을 통해 천주교 공동체를 형성하여 가톨릭을 전파하고자 설립되었다. 1989년 양산군 웅상읍 덕계리(현 양산시 덕계동) 일원 8만 6285㎡에 웅상농공단지가 조성됨에 따라 이주민이 유입되기 시작하였다. 1996년 이주민들의...

  • 덕계장(德溪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있 전통 재래 시장. 덕계장은 1964년 웅상면 덕계리에 거주하던 김수경(金水經)이 사유지 1,540㎡를 시장 부지로 희사함에 따라 일반 철골조 건물로 준공되었다. 당시 덕계장의 대지 면적은 1,606㎡, 건물 면적은 219㎡로, 15개의 점포가 문을 열었다. 1972년 웅상농공단지 조성 계획으로 입주 기업체와 거주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장세가 활발해졌다...

  • 덕계지구대(德溪派出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있는 치안 행정 기관. 덕계파출소는 양산시 덕계동 지역의 치안 및 경찰 인력을 배치하고 그에 따른 현장 대응 능력 강화 및 지역 사회 봉사 활동 등 일선 파출소의 치안서비스 기능을 보다 강화하기 위하여 설치되었다. 2003년 10월 15일 웅상읍 지역에 양산경찰서 산하 동부지구대가 신설되었다. 2004년 1월 3일 웅상읍 지역에 웅상민원출장소가 설치됨에...

  • 덕계천(德溪川)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 동쪽 사면에서 발원하여 평산교 부근에서 회야강으로 합류하는 하천. 『울산지명사』에 의하면 덕계라는 지명은 산하에 배나무가 많다고 하여 이천으로 불리다가 조선 말기에 덕계로 칭했다고 한다. 덕계천은 덕계에서 발원하여 회야강으로 흐르기 때문에 덕계천이라 명명되었다. 하천 하류 주변은 대부분이 공업 지역이며, 상류 지역에서는 이 물을 이용하여 벼농사를 비롯하여...

  • 덕계초등학교(德溪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이웃과 나라를 사랑하며 바르게 행동하는 도덕적 어린이, 기본적인 학습 능력과 학습 방법을 익혀 스스로 탐구하는 어린이, 미래 사회에 대비하여 소질을 계발하는 창조적 어린이, 보건·안전에 대한 지식과 기능을 익히고 심신이 건강한 어린이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고 있다. 1943년 4월 1일 덕계보통학교로 개교하였다. 2006년 3월 1일...

  • 덕산마을(德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범어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마을 이름은 아파트 건설 회사의 이름을 따서 덕산이라 지었다. 원래 물금읍 범어리 서남마을 서쪽에 위치한 논·밭과 야산이 있는 지역이었다. 1990년 범어지구 택지 개발 사업으로 조성된 부지에 1993년 덕산건설이 483가구의 아파트를 완공하여, 같은 해 8월부터 입주하면서 마을이 형성되었다. 1994년 6월 서남마을에서 분동되...

  • 덕성인더스트리(德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소주동에 있는 도장 및 피막 처리 업체. 1997년 9월 경상남도 양산시 소주동에 덕성인더스트리를 설립하였다. 1998년 11월에 경상남도 김해시 한림면에 김해공장을 건립하였다. 주로 자동차 도장 및 인쇄, 플라스틱 표면 가공을 하며, 플라스틱 접착테이프와 표면도포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2015년 12월 31일 기준 납입자본금은 14억 원이며, 매출액은 160억...

  • 덕수(德叟)안명로(安命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 경상남도 양산 지역에서 활동한 문신. 본관은 순흥(順興). 자는 덕수(德叟). 아버지는 안종우(安宗遇)이다. 안명로는 1620년(광해군 12)에 태어났으며, 1650년(효종 1)에 증광문과에 갑과로 급제하였다. 1664년(현종 5) 양산군수로 재직할 때 조정에 『연기신편(演機新編)』이라는 병서를 올리며 병제의 개편을 요청하였으나 채택되지 않았다. 1668년(현종 9)에...

  • 덕행(德行)서정태(徐廷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 경상남도 양산 출신의 효자. 본관은 달성(達成). 초명은 기륜(紀倫)이고, 자는 덕행(德行). 할아버지는 원종공신 서중룡(徐仲龍)이며, 서정태의 아들은 영조 때에 가선대부를 제수 받은 서효기(徐孝基)이다. 서정태에 관련한 이야기는 『조선환여승람(朝鮮寰輿勝覽)』 효자조에 수록되어 있다. 학문과 문장이 뛰어났으며, 수오(睡獒) 서석린(徐錫麟)의 문인이기도 하였다. 서정태는...

  • 도둑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원동면 영포리에 있는 계곡. 현재 도둑골이라는 지명으로 사용되고 있으나 옛날에는 매봉에 선비들이 터를 잡고 들어와 글공부를 하면서 어영마을의 아이들에게 글과 예절을 가르쳤다고 한다. 이에 마을 사람들은 “도를 얻는다”는 의미로 도득(道得)골이라고 불렀다. 그러나 시간이 흐르면서 도둑골로 변했다는 것이 마을 사람들의 이야기이다. 이러한 내막을 가진 지명은 등산코스의...

  • 도롱뇽 소송 사건(-訴訟事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3년 ‘도롱뇽의 친구들’이라는 환경 단체가 경상남도 양산시 천성산에 사는 도롱뇽을 원고로 내세워 경부고속철도 공사 중지 가처분 소송을 낸 사건. 경상남도 양산시는 지리학적으로 자연 생태계가 잘 보존되어 있으며, 특히 늪지대는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담고 있다. 특히 통도사와 내원사 주변의 희귀한 꽃과 식물·동물이 잘 보존되어 있고, 화엄 늪과 밀밭 늪은 생태적 가치가 매우 높다...

  • 도리깨 타작(-打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상북면 대석리에서 보리타작을 하면서 부르는 노동요. 경상남도 양산시 상북면 대석리에서 정을용(남, 당시 66세)의 창을 1991년 이소라가 채록한 것이다. 선창자가 소리를 하면 후창자가 "오헤야 깨구리 보리"하고 받는다. 선창자의 노랫말은 "잘도 한다"와 "여게도 봐라" 등으로 계속 변하지만, 후창자는 같은 소리로 받는다. 오헤야 잘도 한다/ 오헤야 깨구리보리/...

  • 도부순영관문등서(到付巡營關文謄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경상도 관찰사가 작성한 향교 교육 운영 지침을 경상남도 양산군에서 옮겨 적은 고문서. 조선 후기에 경상도 감영에서 도내 71개 군현에 공문서를 발급하였고, 이를 수급한 양산군은 공무에 참고하기 위하여 해당 공문서를 옮겨 적었다. 발급 및 수급 연월일은 미상이다. 감영에서 보낸 관문이라는 공문서의 필사본이며, 이러한 고문서를 등서라고 한다. 전체 고문서가 온전한 형태로 보...

  • 도숙(道淑)이규홍(李圭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강점기 경상남도 양산 출신의 독립운동가. 이규홍(李圭洪)은 1893년 아버지 이재영(李宰榮)과 어머니 김정숙(金貞淑)의 차남으로 경상남도 양산시 상북면 대석리에서 태어났다. 호는 백농(白農)이며, 자는 도숙(道淑)이다. 어려서 한학을 배우고, 1913년 일본 메이지대학[明治大學] 법학부에 입학하였으며, 1916년 졸업하고 귀국하였다. 1939년 5월 타계하였다. 이규홍은 191...

  • 도순상국 권공돈인 영세불망비권돈인 영세불망비(權敦仁永世不忘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지산리 통도사 있는 조선 후기 권돈인(權敦仁)의 영세불망비. 경상도관찰사로 부임한 권돈인이 수군절도사 윤영배(尹永培), 군수 오하철(吳夏哲)과 양산을 방문하여 여러 잡역들을 없애준 은덕을 영원히 잊지 않기 위해 세운 것이다. 비두 없이 비신과 비좌로 이루어져 있고, 비신은 상부가 둥글게 마름질된 원수(圓首) 형태이다. 비석의 재질은 백색 화강암으로, 비신의...

  • 도시로 걸음을 내딛는 마을 사람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명동마을은 인접한 울산, 부산과의 교통이 좋기 때문에 도시에 사는 젊은 사람들이 이곳에 많이 살고 있다. 여기에 살면 도시와 가까우면서도 살기 좋은 환경이라서 젊은 사람들은 회사에 다니면서 부모님을 모실 수 있기 때문에 그러한 가정이 많다. 그래서 이 마을은 다른 마을보다 아이들도 많고, 아이들 대부분은 다들 집에서 학교를 다닌다. 명동마을 배복자 할머니께서는 “손녀 2명은 초등...

  • 도시화속에 변하는 마을의 모습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도시화되기 이전에 이곳 명동은 참 평화로운 마을이었다. 마을 가운데 회야강이 흐르고 대운산의 계곡에서는 맑은 물이 흐르면서 마을 앞으로는 넓다란 논밭이 펼쳐져 있다. 주민들은 참 살기 좋은 마을로 기억하고 있었다. 이장님의 말에 따르면, 이곳 명동은 눈도 많이 안 오고 비도 많이 안 오고 바람, 태풍의 피해도 거의 없다고 한다. 다음은 이장님의 말씀이다. “여기는 참 좋은 게 눈도...

  • 도원재(道源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상북면 신전리에 있는 수원김씨 재실. 재실은 모두 삼가(三架)로서, 동서 두 방은 재소(齋所)이며, 재소 가운데와 앞쪽은 당(堂)으로서 재회소(齋會所)로 삼았고, 옆에 주방과 고사가 있다. 앞으로는 요사채와 출입문을 만들었고, 정당에 편액을 달아 ‘도원재(道源齋)’라 하였다. 문소(聞韶) 김종락(金鍾洛)이 쓴 「도원재기(道源齋記)」에 따르면 도원재는 운곡 김중채의...

  • 도토리묵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상수리과 나무의 열매인 도토리로 만든 음식. 예로부터 구황식이나 별식으로 이용되었던 도토리묵은 칼로리가 낮고 탄닌이 적당량 함유되어 있어 건강 식품으로 알려지면서 간식이나 반찬거리로 이용되고 있다. 양산 지역에서는 도토리로 쑨 도토리묵으로 무침을 할 때 신 김치를 썰어서 넣고 굵은 고춧가루를 사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일반적으로 도토리묵 무침에는 쑥갓, 상추,...

  • 독립운동(獨立運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강점기 경상남도 양산 지역에서 국권 회복을 위해 벌어진 운동. 경상남도 양산 지역은 선각자들의 비밀결사운동 관련을 시작으로 1919년 3월 13일 하북면의 신평 의거, 3월 27일의 양산읍내 의거, 이후 1920년대의 청년운동·신간회운동·소년운동·부인회운동·근우회운동, 1930년대 전반기의 혁명적 농민운동, 1941년의 학생운동 등이 계속되었다. 여기서 볼 수 있듯이 양산 지역...

  • 독립운동가(獨立運動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강점기 경상남도 양산 지역 출신으로 일제에 저항한 인물들. 양산 지역에서의 본격적인 항일 독립 운동은 1919년 3·1운동 이후의 모습에서 찾을 수 있다. 양산 지역에서는 인근의 밀양이나 울산 지역에서처럼 3·1운동을 주동적으로 이끈 비밀단체의 존재는 확인되지 않고 있으나, 윤현태와 같은 선각자들이 조선국권회복단에서 활동한 만큼 윤현태의 영향을 받은 지인과 후배들의 조직체 결성...

  • 독립운동가, 윤현진 의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시기 대표적 독립운동가 윤현진(尹顯振)[1892~1921]은 부산을 빛낸 인물로 선정되어, 부산광역시에서 출판되는 각종 책에 소개되어 부산 출신으로 알고 있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윤현진은 부산 출생이 아니라 1892년 양산군 상북면 소토리에서 출생하였다. 그의 할아버지 윤홍석[1843~1902] 동래부사와 사천군수를 지냈고, 아버지 윤필은은 동래부사, 경상우도 관찰사, 동래부...

  • 독립운동의 자금줄, 양산 ‘의춘양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천석꾼은 천 가지 걱정을 하고 만석꾼은 만 가지 걱정을 한다.’는 속담이 있다. 부가 많으면 많을수록 그와 비례하여 걱정거리도 많아진다는 말이다. 그러나 자본주의가 들어오면서 돈은 우리에게 없어서는 안 될 존재가 되어 버렸다. 물질만능주의가 되어버렸다는 비판도 적지 않지만 돈이라는 것이 꼭 나쁘게 이용되는 것만은 아니다. 돈도 어떻게 쓰느냐에 따라 돈, 그 이하의 가치도 혹은 그...

  • 독립할배최학선(崔學鮮)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경상남도 양산 출신의 독립운동가. 최학선(崔學鮮)은 3·1운동 전후부터 해방에 이르기까지 양산청년회 운동·신간회운동·농민조합운동 등의 항일 운동에 지속적으로 참여하여 활동함으로써 ‘독립할배’라는 별명을 가질 정도였다. 1918년 일본상인에 대항하기 위해 윤현진이 설립한 의춘상행(宜春商行)이란 소비조합에 참여하였으며, 1919년 3월 윤현진으로부터 의춘상행을 위탁받아 직접...

  • 돌배미강회야강(回夜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평산동 천성산에서 발원하여 덕계천과 합류하여 회야댐으로 흘러드는 강. 신라의 시조 박혁거세가 태어난 박이 밤에 이 강으로 떠돌아왔다는 설이 있고, 임진왜란 때 왜적을 무찔러 크게 이긴 곳이기도 하다. 토박이 땅 이름으로는 ‘돌배미강’이며, 다른 이름으로는 ‘일승강(一勝江)’이라고도 한다. 곡류천을 명명할 때에는 곡(曲)·회(回)·구비(仇非)·도내(道內) 및 돈(敦...

  • 돌부리속에 남아 있는 흔적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역사속에서 기억되고, 살아있는 양산읍성이지만 실제 그 흔적은 점차 잊혀져 가고 있다. 읍성을 보호하고 읍성 주민들의 마음을 편안히 감싸주었던 성벽의 흔적은 지적도를 통해 전체적인 규모를 알 수 있지만, 실제로 그 흔적을 찾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현재 남아있는 성벽은 아주 일부인데, 읍성의 북동쪽, 동쪽과 동남쪽이다. 읍성의 북동쪽에는 북문 지역으로 추정되는 곳에서 조금 위쪽으...

  • 동래정씨(東萊鄭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정회문을 시조로 하고 정유석을 입향조로 하는 경상남도 양산시 세거 성씨. 동래(東萊)는 현재 부산(釜山)과 양산(梁山)의 일부 지역을 차지했던 옛 행정 구역으로 경상남도 남동단에 위치하고 있다. 안일호장(安逸戶長)을 지냈다고 하는 정회문(鄭繪文)을 시조로 하고 보윤공(甫尹公) 정지원(鄭之遠)을 기세조(起世祖)로 하여, 후손들이 세거지인 동래를 본관으로 삼아 세계(世系)를 이어 오...

  • 동리마을(東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범어리에 속하는 행정리. ‘동리’라는 마을 이름은 어곡리의 동쪽에 위치한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동리마을은 어곡리의 동쪽 서향에 자리 잡은 마을이다. 북쪽으로는 반송(盤松)들이 펼쳐져 있는데 옛 반송사(盤松寺)가 있던 자리로 지금은 흔적만 남아 있다. 북으로는 화룡마을과 접하고 있으며, 동으로는 불산에서 뻗어 내려온 준령이 마을에 멈춰 서 있다. 촌락의...

  • 동면(東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 속하는 행정 구역. 동면은 양산시와 역사를 같이 한 곳으로 양산시를 중심으로 할 때 동쪽에 있기 때문에 동면이라고 하였다. 동면은 삼한시대 변한의 12국 중 거칠산국과 정치적 관계를 맺었다가 신라의 탈해왕 때 정복되고, 후에 삽량주로 편제되었다. 신라 경덕왕 때 양주에 편입되었다. 임진왜란 때 금정산성 축성 후 동래현에 병합되었다. 1877년(고종 14) 동래군...

  • 동면 버섯(東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동면 외송리에 있는 망절농장에서 재배되는 버섯. 동면 버섯은 경상남도 양산시 신지식인 1호이자 버섯박사인 망절일랑의 망절농장에서 생산·개발·재배되는 버섯들(새송이버섯, 느타리버섯, 팽이버섯, 영지버섯 등)을 칭한다. 1968년 일본에서 귀화한 망절일랑이 1972년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경상남도 양산시 동면 내송리로 옮겨와 버섯 재배를 시작했다. 1994년 망절농...

  • 동면 법기리 도요지와의 인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사기장 고 신정희의 큰 아들인 신한균 사기장은 아버지의 유업을 이어받아 현재 지산마을에서 도자기를 굽는 생활을 하고 있다. 그를 찾은 봄날의 어느 저녁에 신한균 사기장은 우리나라 도자기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해 주었다. 그 가운데 양산과 관련된 것이 있어서 더욱 귀를 기울이게 했다. 신한균의 말을 인용해 본다. “일본에는 다도문화가 발달해 있어서 차사발이 많아요. 그 중에는 우수한...

  • 동면사무소(東面事務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동면 내송리에 있는 관할 행정 기관. 경상남도 양산시를 구성하고 있는 1개 읍(물금읍), 4개 면(동면·상북면·원동면·하북면), 7개 동(삼성동·중앙동·강서동·소주동·평산동·서창동·덕계동 중 동면의 행정 사무를 관장하는 기관이다. 경상남도 양산시 동면의 행정, 민원 및 주민의 복리 증진과 관련된 업무를 총괄하기 위해 설치되었다. 1914년 3월 1일 행정구역 개편...

  • 동면초등학교(東面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동면 사송리에 있었던 공립 초등학교. 기초와 기본 학력이 튼튼하고 열심히 공부하는 어린이, 학춤으로 내 고장 전통 문화를 계승하는 어린이, 예절 바르고 부모님께 효도하는 어린이, 몸과 마음이 건강한 어린이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였다. 1941년 4월 15일 영천보통학교 송정간이학교로 세워졌다. 1944년 5월 5일 송정국민학교로 승격하였고, 1946년 9월 21일...

  • 동물상(動物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 지역에 분포하고 있는 동물의 종류. 특정 동물분류군에 따라 곤충상·어류상·양서류상·조류상 등으로, 지역에 대해서는 한국의 동물상, 경상남도의 동물상, 양산의 동물상 등으로, 생활형(life form)에 따라 부유동물상·유영동물상 등으로 구분하고, 지구상의 특징 있는 서로 다른 동물상을 가진 구역을 동물지리구로 구별한다. 동물 군집이 여러 개체군이 모인 양적인 집단인...

  • 동부1마을(東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삼호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1982년 서창(西倉)마을이 2개 마을로 분동되었을 때 동쪽에 있는 마을이라 하여 동부마을로 불리게 되었다. 동부마을에서 동부1마을과 동부2마을이 분동되어 나오면서, ‘동부’의 이름을 따서 ‘동부2마을’이라 부르게 되었다. 1982년에 삼여(三呂)·용암(龍岩)을 병합하여 북부마을이 되었고, 당시 서창을 서부마을과 동부마을로 분동하였다....

  • 동부2마을(東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삼호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1982년 서창(西倉)마을이 2개 마을로 분동될 때 동쪽에 있는 마을이라 하여 동부마을로 부르게 되었다. 이후 동부마을이 다시 동부1마을과 동부2마을로 분동되어 지금의 동부2마을로 부르게 되었다. 1982년에 삼여(三呂)·용암(龍岩)을 병합하여 북부마을이 되었고, 당시 서창(西倉)을 서부마을과 동부마을로 분동하였다. 1992년 서부마을...

  • 동부3마을(東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삼호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1982년 서창(西倉)이 2개 마을로 분동될 때 동쪽에 있는 마을이라 하여 동부마을로 부르게 되었다. 이후 동부마을이 다시 동부1마을과 동부2마을로 분동되었고, 동부1마을에서 동부3마을이 분동되어 나오면서 지금의 동부3마을로 부르게 되었다. 동부3마을은 대우건설에서 건설한 푸르지오아파트 단지로 이루어져 있다. 2007년에 입주를 시작했...

  • 동부마을(물금읍)(東部-勿禁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물금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에 속하는 마을로서 물금읍의 중심 마을이다. 동쪽에 위치한 마을이라 하여 동부라 불렀다. 동부마을이 속한 물금은 물고미라고도 불렸다. 1963년 화학동을 물금리로 개칭할 때 물금리의 동쪽에 위치한 자연 마을의 이름을 동부마을이라 불렀다. 이곳에 사람이 거주한 것은 신라 초기부터로 신라 남방 국경 지대의 황산...

  • 동부마을(서창동)(東部-西倉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삼호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1982년에 서창(西倉)을 2개 마을로 분동하면서 동쪽에 있는 마을이라 하여 동부마을로 부르게 되었다. 1982년에 삼여(三呂)·용암(龍岩)을 병합하여 북부마을이 되었고, 당시 서창을 서부마을과 동부마을로 분동하였다. 1992년 서부마을에서 서부1리가 분동되었고, 동부마을에서 동부1마을이 분동하였다. 2007년 4월 1일자로 웅상읍이...

  • 동부마을(하북면)(東部-下北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순지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양산시 하북면 순지리의 동쪽에 있는 마을이라고 해서 ‘동부마을’이라고 부르게 되었다. 동부마을은 1910년 행정구역 개편으로 순지리 신평마을에 속해 있었다. 신평마을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동부마을·서부마을·남부마을·북부마을로 나뉘었는데, 이때 동부마을이 되었다. 2007년 12월 31일 현재 총 759가구에 1,758명의 주민이...

  • 동부산컨트리클럽(東釜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매곡동에 있는 골프장. 자연과 레저 활동을 함께 영위할 수 있는 체육 시설 및 휴양 시설의 건립을 통하여 양산 지역 사회의 발전을 도모하고자 건립하였다. 1998년 1월 1일 개장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다. 전체 27홀로 레이크 코스, 힐 코스, 밸리 코스로 구성되어 있다. 자연의 지형 지세를 살린 인공 폭포와 연못이 조성되어 있다. 또한 전략적 플레이를 유도하는...

  • 동북정마을(東北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북정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북정마을은 대동1차 아파트로 이루어진 마을이다. 2007년 12월 31일 현재 총 382가구에 1,241명(남 624, 여 617)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다. 고속국도 1호선(일명 경부고속국도) 구 인터체인지에서 북정 쪽으로 가다가 고속국도 아래 굴다리로 들어간다. 200m쯤 거리에서 왼쪽으로 가면 삼성중학교가 있고 이종범약국이 있다....

  • 동사창(東社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경상남도 양산에 설치된 곡물 대여 기관인 사창(社倉)의 하나. 우리나라에서 사창이 처음 실시된 때는 1451년(문종 1)이었다. 이때 실시된 사창은 고려시대부터 설치해온 의창의 폐단을 극복하기 위해서였다. 즉, 원곡의 부족과 그것을 보충하기 위한 군자곡의 감소를 막자는 데 있었다. 농민에게 환곡 정책의 일환으로 대여했던 의창곡은 이자를 붙이지 않는 것이 원칙이었다. 세조...

  • 동산마을(東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물금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마을 이름은 동부리 동쪽 산 아래 위치한 마을을 뜻하고 있다. 1991년부터 삼전무지개아파트와 다세대 주택이 들어서면서 인구가 증가하여, 1993년 6월 동부에서 독립하여 동산마을이 되었다. 동북쪽으로는 오봉산 자락의 구릉지이고 서남쪽은 평지이다. 동산마을에서 금정산과 낙동강을 바라보면 한 폭의 그림을 보는 듯 전망이 좋고 경관...

  • 동산성양산 북부동 산성(梁山北部洞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북부동에 있는 신라시대 테뫼식 산성. 양산 북부동 산성의 축성 연대는 분명하지 않으나, 『삼국사기』에는 463년(자비마립간 6)에 “왜인이 삽량성(歃良城)에 침입하였으나 이기지 못하고 돌아감에 왕이 그 연변(緣邊)에 두 성을 쌓았다”고 한 기록과 673년(문무왕 13)과 687년(신문왕 7)에 “삽량주(현 양산)에 축성하였다”는 기록이 보인다. 이처럼 신라는 낙동...

  • 동산초등학교(東山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동면 금산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미래 사회를 이끌어 갈 정직하고 창의적인 어린이, 스스로 탐구하고 예절 바른 튼튼한 어린이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고 있다. 1941년 5월 30일 영천초등학교 삼산분교로 개교하였다. 1943년 3월 31일 동산공립국민학교로 학교 이름을 바꾸었다. 1985년 3월 1일 동산초등학교 병설유치원 인가를 받았다. 1996년 2월 급식실을...

  • 동성마을집성촌(集姓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동일 조상의 후손들이 중심을 이루는 마을. 집성촌은 조선 초기부터 조선시대 말기까지 주로 사회의 지배층에 속하여 있으면서 중앙 정부의 관료층과 연관을 가지는 양반 사대부를 중심으로 활발하게 형성된 씨족 집단의 거주 촌락이고, 거주의 지속성을 보여 일정 지역의 복수의 촌락들을 형성하여 상호 교섭을 가진다. 파(派) 단위의 거주 범위는 상당히 넓고 동성 조직 전체...

  • 동아타이어공업(東亞-工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유산동에 있는 타이어 및 튜브 생산 업체. 1971년 6월 23일 부산시 해운대구 안락동에 동아타이이어공업을 설립하여 타이어 재생업을 시작하였다. 1982년 2월 현재 공장으로 신축·이전하였고, 1987년 11월 경상남도 양산시 북정동에 북정공장을 건립하였다. 1998년 5월 경남 진주시에 태양고무를 매입하여 진주공장을 건립하였고, 1999년 4월 울산광역시 울주...

  • 동원이원수(李元壽)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 출신의 아동문학가. 이원수는 홍난파에 의해 작곡된 동요 「고향의 봄」을 작사했다. 동시작가이자 동화작가, 아동문학 평론가이기도 한 이원수는 방정환과 함께 우리나라 근대 어린이문학과 문화운동의 선구자이다. 이원수는 어린이문학을 어른의 눈이 아닌 어린이의 눈으로 보고 썼다. 여러 갈래의 어린이문학을 두루 거치면서 민족의 현실을 시의 소재로 삼았고, 우리 민족이 겪어왔던...

  • 동원(東園)이승언(李承彦)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 경상남도 양산 출신의 문신. 본관은 벽진(碧珍). 자는 사아(士雅), 호는 동원(東園). 아버지는 흥해군수(興海郡守) 이호겸(李好謙)이고, 어머니는 종묘서령(宗廟署令) 박직언(朴直言)의 딸이다. 부인은 이조참판(吏曹參判) 춘양군(春陽君) 이래(李徠)[효령대군 손자]의 딸이다. 『양산시지』와 『양산사료총람』에는 성종 때 생원과와 진사과에 급제하였으며 벼슬은 한성참군(漢城參...

  • 동의나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 서식하는 쌍떡잎식물 미나리아재비목 미나리아재비과의 여러해살이풀. 높이는 50㎝이다. 뿌리줄기는 짧으면서 굵다. 흰색의 굵은 뿌리에서 잎이 뭉쳐난다. 잎은 길이와 너비가 각각 5~10㎝이고 둥근 심장 모양이다. 가장자리에 물결 모양의 둔한 톱니가 있거나 밋밋하며 털이 없다. 줄기에 달린 잎은 잎자루가 없다. 꽃은 4~5월에 노란색으로 피고, 원줄기 끝에 보통 1~...

  • 동이나물동의나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 서식하는 쌍떡잎식물 미나리아재비목 미나리아재비과의 여러해살이풀. 높이는 50㎝이다. 뿌리줄기는 짧으면서 굵다. 흰색의 굵은 뿌리에서 잎이 뭉쳐난다. 잎은 길이와 너비가 각각 5~10㎝이고 둥근 심장 모양이다. 가장자리에 물결 모양의 둔한 톱니가 있거나 밋밋하며 털이 없다. 줄기에 달린 잎은 잎자루가 없다. 꽃은 4~5월에 노란색으로 피고, 원줄기 끝에 보통 1~...

  • 동일고무벨트 양산공장(東一-梁山工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산막동에 있는 동일고무벨트의 산업용 비경화 고무제품 제조 공장. 1945년 9월 30일 부산시 동래구 수안동에서 동일화학공업소로 창업하였다가, 1950년 4월 동일고무벨트공업사로 상호를 변경하였다. 1966년 11월 동일고무벨트로 법인을 전환하였고, 1968년 5월 대한고무벨트를, 1980년 5월에는 세일화학을 흡수·합병하였다. 1986년 4월 기업 부설 연구소를...

  • 동일마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일마을은 동일스위트 2차 아파트 단지로 구성되어 있으며, 아파트 건설업체의 상호에서 명칭을 가져와 동일마을이라 칭하였다. 양산시 덕계동 지역은 인근 양산 삼호리 고분군과 명곡리 고분군 등을 고려할 때 청동기시대에 이미 덕계동 지역에 정착민의 마을이 형성되어 있었음을 추론해 볼 수 있다. 931년(태조 14) 2월 고려 태조 왕건(王建...

  • 동제(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에서 동네의 안녕을 기원하는 마음에서 신을 모시는 민간신앙. 동제(洞祭)는 지역 단위를 구분 지표로 하는 제사명이다. 따라서 실제 제사명은 대부분 ‘당산제’라 불린다. 동제를 지내는 동안 마을 주민들도 모두 근신한다. 당일뿐만 아니라 정월 1일·2일 이틀 동안 일절 술을 마시고 흥청거리는 일이 없다. 당산제를 마칠 때까지는 함부로 장난을 치지도 못하고 숨도 옳게 못...

  • 동족 마을의 모습이 담긴 귀후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명동은 흥려박씨와 학성이씨가 어우러져 사는 집성촌이다. 명동마을의 이러한 내력을 보여주는 것이 흥려박씨 문중 사당인 귀후재이다. 이 사당의 구조는 콘크리트 목조건축 형식으로 정면 3칸, 측면 2칸의 팔작지붕의 겹처마로 이루어져 있다. 출입문이 따로 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다른 집을 거쳐서 들어가야만 대문이 나온다. 정문에는 신덕문(愼德門)이라는 현판이 걸려있다. 신덕이라는 것은...

  • 동중1마을(東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범어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중1마을은 동중마을에서 분리된 마을로, 제1차 주공아파트로 이루어져 있다고 하여 동중1마을이라고 부르게 되었다. 구체적으로 3차에 걸쳐 지어진 주공아파트 중 제1차로 지어진 아파트라는 데서 동중1마을이라고 부르게 되었다. 동중마을의 동쪽에 위치한 지역으로 1989년 3월 25일에 제1차 주공아파트가 준공되어 같은 해 4월에 6...

  • 동중2마을(東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범어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중2마을은 동중마을에서 분리된 마을로 제2차 주공아파트로 이루어져 있다고 하여 동중2마을이라고 부르게 되었다. 동중2마을은 주택공사에서 지은 제2차 주공아파트로 구성되어 있다. 원래는 1990년 4월에 입주한 5년 임대아파트였는데 지금은 분양이 되었다. 2007년 12월 31일 현재 373가구에 902명의 주민이 살고 있다....

  • 동중3마을(東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범어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중3마을은 동중마을에서 분리된 마을로 제3차 주공아파트로 이루어져 있다고 하여 동중3마을이라고 부르게 되었다. 지방도 1022호선을 타고 원동 방면으로 가다가 보면 범어초등학교를 지나 농업협동조합 맞은편에 위치한다. 뒤쪽으로는 제2차 주공아파트 단지가 있고, 인근에는 황전아파트가 있다. 2007년 12월 31일 현재 391가구...

  • 동중동마을(東中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신기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신기동 주공아파트 중의 동편에 있는 마을이라 하여 동중동이라 칭하였다. 1993년에 신기동 주공아파트를 준공하면서 마을이 형성되었다. 마을 남쪽으로 신기천이 흐르며, 앞쪽으로는 서동마을(한마을아파트)이 있다. 동중동마을은 신기동 동쪽에 있는 마을로 2007년 현재 총 1,363세대, 4,073명의 주민이 살고 있다. 주공아파트의 동편...

  • 동중마을(東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범어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읍 범어리에 속하는 동중마을은 범어택지지구에 조성되어 있는 마을이다. 동중이란 마을의 이름은 범어리에 속하는 동리와 중리를 1941년 통합하여 동리의 ‘동’ 자와 중리의 ‘중’ 자를 합하여 ‘동중’이라고 부르게 되었다. 동중마을에 제일 먼저 입촌한 성씨는 영동김씨·분성배씨였고, 그 후 재령이씨·인동장씨·재령박...

  • 동지(冬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서 양력 12월 22일 또는 23일에 지내는 24절기의 하나. 24절기 가운데 하나로, 대설(大雪)과 소한(小寒) 사이이다. 동지는 하루의 해가 하지(夏至)로부터 차츰 짧아지기 시작하여 극한까지 이르렀다가 다시 길어지기 시작하는 날로, 1년 중 낮이 가장 짧고 밤이 가장 긴 날이기도 하다. 동지를 기점으로 낮의 길이가 길어지므로 옛 사람들은 양(陽)이 생성(生成)...

  • 동화식품(同和食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산막동에 있는 두부류 제조업체. 1970년 2월 동화식품을 설립하여 부산시 동래구 연산동(현 부산광역시 연제구 연산동)에서 두부류를 생산하다가 1978년 12월 부산시 동래구 금사동(현 부산광역시 금정구 금사동)으로 공장을 신축·이전하였다. 2002년 5월 양산시 산막동 현 위치로 본사와 공장을 이전하였다. 2003년 11월 손충식이 대표이사로 취임하였고, 200...

  • 동화티씨이에이(東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매곡동에 있는 동 압연, 압축 및 연신 제품 제조·생산 업체. 동화티씨이에이는 산업용 자재로 광범위하게 사용되는 Copper & Copper Alloy Pipe 생산 업체로서 조선, 열교환기, 담수 설비, 히팅 코일(HEATING COIL), 석유화학 설비 관련 대기업과 소비자에게 제품을 공급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1979년 3월 동화금속을 설립하고 1998년 4...

  • 두연대 제영(斗淵臺題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안효필이 두연대의 모습과 인간 삶의 무상함에 대하여 읊은 한시. 두연대(斗淵臺)는 양산시 서쪽 어곡(魚谷) 안에 있었는데, 경치가 빼어난 곳에 자리하고 있었다. 현재 두연대는 무너지고 터만 남아 있다. 작자인 일야당(一也堂) 안효필(安孝弼)[1855~?]은 1882년(고종 19)에 증광시(增廣試)에 급제하여 진사가 된 인물이다. 1~2구는 달도 찾아들기 어려울 정도로 외...

  • 두연대 터(斗淵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어곡동에 임진왜란 후 최흥국 등이 세운 정자의 터. 남계(南溪) 최흥국(崔興國)은 과거에 합격하였으나 고향 양산 지역으로 돌아와 한강(寒崗) 정구(鄭逑)의 문하에 들어가 제자가 되었으며, 임진왜란 때에는 망우당 곽재우 등과 함께 화왕성 전투 등에 참전하여 전략을 세우고 진두지휘하여 많은 전공을 세웠다. 임진왜란이 끝난 후 최흥국은 임진왜란 후의 공신 책봉을 사양하...

  • 두연재(斗淵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어곡동에 있는 경주최씨 재실. 임진왜란 공신인 호조참의 쌍백당(雙白堂) 최기(崔沂)와 최기의 장질(長姪)인 성균관진사 최흥국(崔興國)을 추모하는 경주최씨의 재실이다. 1980년에 건립했다....

  • 두전김약수(金若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경상남도 양산 출신의 독립운동가이자 정치가. 별명은 두전(枓全)·두희(枓熙)이고 국적은 북한이다. 김약수는 휘문의숙, 경성공업학교와 니혼[日本]대학 사회과를 졸업하였다. 1918년 중국 난징[南京]으로 건너가 진링[金陵]대학에 입학하였다. 1920년 귀국하여 한국 최초의 노동 운동 단체인 조선노동공제회 상무간사를 맡았다. 1921년 일본으로 건너가 사회주의 단체인 도일·...

  • 두전마을(荳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어곡동에 속하는 자연 마을. 마을 이름은 앞들의 옛 지명인 콩밭골을 따서 두전마을이라 하였다. 두전마을은 어곡동과 유산동에 공단이 조성되어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아파트가 조성되어 형성된 마을이다. 1989년 아파트 부지 정지 사업을 시작해 1992년 6월에 완공하여 주민의 입주가 시작되었다. 건축 회사인 성신건설의 이름을 따 성신아파트로 되어 있으나 마을 이름은...

  • 두희김약수(金若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경상남도 양산 출신의 독립운동가이자 정치가. 별명은 두전(枓全)·두희(枓熙)이고 국적은 북한이다. 김약수는 휘문의숙, 경성공업학교와 니혼[日本]대학 사회과를 졸업하였다. 1918년 중국 난징[南京]으로 건너가 진링[金陵]대학에 입학하였다. 1920년 귀국하여 한국 최초의 노동 운동 단체인 조선노동공제회 상무간사를 맡았다. 1921년 일본으로 건너가 사회주의 단체인 도일·...

  • 둔재김재복(金載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경상남도 양산 출신의 문신. 본관은 경주(慶州). 자는 준여(俊如), 호는 둔재(鈍齋). 제숙공(齊潚公) 김곤(金稇)의 후손이다. 형은 고종 대에 무과에 합격하여 영장(營將)을 지내고 장수하여 정헌대부(正憲大夫)의 품계를 받은 김재현(金載鉉)이다. 어려서 부친을 여의고 중형(仲兄) 김재현을 부모처럼 섬기며 학문을 연마하였다. 1872년(고종 9) 흉년이 들자 사재를 털어...

  • 들꽃의 아름다움, 서운암 들꽃 축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이곳 지산마을 일대의 영축산 산자락은 야생화의 보고이다. 이곳 산자락에 있는 통도사 서운암에서 매년 들꽃 축제가 열린다. 2002년에 이어 7회째 열린 이 축제는 개막법회에 이어 여러 행사가 화려하게 이어졌다. 그러나 무엇보다 가장 큰 볼거리는 아마 천지에 수놓은 들꽃일 것이다. 서운암 뒤가 바로 영축산 자락이라서 시선을 어디에 두어도 온통 들꽃으로 뒤덮여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 들꽃장포꽃창포(-菖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 서식하는 외떡잎식물 백합목 붓꽃과의 여러해살이풀. 산림청이 희귀식물로 지정한 보호대상종이다. 높이는 60~120㎝, 둘레는 5~12㎜이다. 줄기 전체에 털이 없고 때로는 가지가 갈라진다. 뿌리줄기는 갈색섬유로 덮여 있으며 갈라진다. 잎은 길이 20~60㎝, 너비 5~12㎜이며 주맥이 뚜렷하다. 꽃은 6~7월에 원줄기 또는 가지 끝에 달리며 붉은 보라색으로 핀다....

  • 들꽃창포꽃창포(-菖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에 서식하는 외떡잎식물 백합목 붓꽃과의 여러해살이풀. 산림청이 희귀식물로 지정한 보호대상종이다. 높이는 60~120㎝, 둘레는 5~12㎜이다. 줄기 전체에 털이 없고 때로는 가지가 갈라진다. 뿌리줄기는 갈색섬유로 덮여 있으며 갈라진다. 잎은 길이 20~60㎝, 너비 5~12㎜이며 주맥이 뚜렷하다. 꽃은 6~7월에 원줄기 또는 가지 끝에 달리며 붉은 보라색으로 핀다....

  • 디에스아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양산시 교동에 있는 구조용 금속판 제품 및 금속 공작물 제조·판매 업체. 1988년 1월 25일 동서기계를 설립하고 1988년 4월 유산공장을 완공하였다. 1996년 5월 부설 동서기술연구소를 건립하였으며, 2000년 1월에는 디에스아이로 상호를 변경하였다. 2006년 9월 디오호주유한회사를 설립하고 10월에 디오태국주식회사를 설립하였으며, 2007년에는 북경디에스아이과...

  • 딸기 : made in Korea?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우리가 식탁에서 흔히 먹는 딸기는 한국 품종이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실제로는 외국에서 들여온 딸기가 더 많다. 그중 일본에서 들여온 ‘아키히메’라는 품종이 있는데 고추같이 길쭉하게 생겼다고 하여 일명 ‘고추딸기’라고도 한다. 이 고추딸기가 가정의 식탁 위에 오르기까지는 용당 주민들의 품종 선정에서부터 출발한다. 일반적으로 딸기품종은 금향·레드펄(육보)·미홍·매향·설향·아키히메·아...

  • 딸기가 우리 식탁에 오르기까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용당마을 사람들은 몇 달 동안 자기 자식처럼 키운 딸기를 출하하기 위하여 하우스에 들어간다. 이들은 청과조합과 소매업자, 그리고 기업에 계약 출하하는 경우로 나누어서 작업을 한다. 마을 사람들은 자신의 판로에 따라 다양한 출하작업을 하고 있다. 중리 이장을 비롯한 많은 마을 사람들은 공판장에 경매로 넘겨서 딸기를 처분하고 있다. 중리마을 이장은 딸기 출하는 매일 오전 10시~11...

  • 딸기에 버금가는 수박농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용당들에서는 봄에 딸기를 보지만 이 농사가 끝나면 그 자리에 수박을 심고 있다. 수박은 딸기농사를 뒤엎고 모종이 심어지기 때문에 정말 딸기의 영양가를 머금고 태어나는 품종이다. 보통 6월 말부터 7월까지 수박이 출하된다. 사람머리보다 큰 원동 수박은 제철을 맞아 뛰어난 당도와 맛을 자랑한다. 마을 주민들은 자식 사랑만큼 수박에 대한 사랑 역시 이에 못지않다. 딸기는 1년 농사지만...

  • 땅이름 속에서 숨 쉬는 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우리나라의 곳곳에 용과 관련된 땅이름이 많고, 이들 땅이름의 유래에 대한 설명에서 용이 나타났다는 기록을 담은 역사자료들이 심심찮게 등장하고 있다. 양산만 하더라도 용당이라는 땅이름은 원동뿐 아니라 서창에도 있다. 이곳 용당은 예로부터 ‘용’과 관련된 전설이 많은 지역이다. 그래서 마을 이름을 용당(龍塘, 양산과 김해 쪽 이름이 같다)이라고 하며, 그 앞쪽의 낙동강을 용소(龍沼)...

  • 땅이름에 얽힌 상상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오래된 마을에는 마을이 이어온 역사만큼이나 그 지명에 관한 이야기도 많다. 그 중 소노마을과 소토리 지명에 대해서는 향토 사학자들마다 의견이 매우 다양하다. 마을 주민들 중에 지명에 대해 알고 계신 분은 다음과 같이 말씀하셨다. “우리가 볼 때에는 소노가 된 결정적인 원인을 소노서원에서 찾는다. 우리는 ‘공자님을 모시고 있는 작은 노나라’라고 해서 ‘적을 소’에 ‘노나라 노’자로...

  • 떠난 사람들 대신 마을을 지키는 당산나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어느 시인이 그랬다. 나무가 숲을 이룰 수 있는 것은 나무가 움직이지 않기 때문이라고...마을사람이 떠나가도 마을을 변함없이 지키는 것은 나무이다. 매년 정월대보름 마을 당산나무 앞에서 마을 사람들이 모여 한해의 안녕과 풍요를 기원하는 제사를 지낸다. 그래서 마을행사로 가장 중요한 것이 정월대보름 행사, 7월 백중날 행사이다. 예전에는 마을 사람들이 모두 참여하였는데, 요즘에는 이...

  • 뜨거운 햇빛, 즐기는 사람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어느 화창한 봄날 따스한 햇살을 온몸으로 받으며 7번 국도를 달리고 있었다. 그런데 도로 저편 건너에서 풍악소리가 들려오는 것이 아닌가. 풍악소리뿐만 아니라, 풍악이 끝나면 타령 소리도 간간히 들려 왔다. 정확히 무슨 소리인지는 알 수가 없었다. 알 수 없는 소리를 따라 조금씩 조금씩 따라가 보았다. 그 소리가 점점 가까워질수록 보이는 것은 넓은 들판과 그 속에서 일하는 사람들이었...